남부지방산림청, 청소년 대상 ‘꿈가득 숲캠프’ 실시
상태바
남부지방산림청, 청소년 대상 ‘꿈가득 숲캠프’ 실시
  • 김수인 기자
  • 승인 2019.07.15 12:0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산림교육 프로그램으로 청소년 공동체 의식 함양과 집중력 향상

 

[한국농어촌방송=김수인 기자] 남부지방산림청(청장 최재성)은 지난 12일 도산서원선비문화수련원에서 성희여자고등학교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꿈가득 숲캠프를 개최했다고 밝혔다.

꿈가득 숲캠프는 2013년부터 안동시, 남부지방산림청, 안동경찰서 등 여러 유관기관이 모여 현재까지 883명의 지역 청소년들의 사회문제 예방과 인성 함양을 위해 숲체험과 선비문화 정신을 배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왔다고 밝혔다.

(사진=산림청 제공)
(사진=산림청 제공)

이번 숲캠프는 학생들이 조별로 함께 미션을 수행하고 숲속을 탐험하며 협동심을 기를 수 있는 숲속탐험대프로그램과 창의력과 집중력을 발휘 할 수 있는 나무액자 만들기프로그램을 진행하여 다양한 체험으로 숲과 자연을 접해보는 기회를 제공하였다.

남부지방산림청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다양한 숲체험 활동을 하며 숲의 소중함을 느끼고, 함께하는 시간동안 친구들과 협력하며 즐겁고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프로그램 진행에 적극적으로 임하겠다고 전했다.

 


관련기사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