추석명절, 사랑과 감사의 마음 ‘전통식품’으로 전하자
상태바
추석명절, 사랑과 감사의 마음 ‘전통식품’으로 전하자
  • 김수인 기자
  • 승인 2019.08.27 13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식품명인·전통주 등 특별판매전, 8.28.~9.12, 한국전통식품문화관
특별판매전에서 구입할 수 있는 전통주 12종(사진=농식품부 제공)
특별판매전에서 구입할 수 있는 전통주 12종(사진=농식품부 제공)

[한국농어촌방송=송다영 기자] 추석을 앞두고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한 이색선물이 뜨고 있는 가운데, 농식품부에서 이를 대비한 특별한 판매전을 마련했다.

농림축산식품부(장관 이개호, 이하 농식품부)는 추석 명절을 맞이해 우리 고유의 전통식품에 담아 선물할 수 있도록 추석 명절 식품명인·전통주 등 특별판매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이번 특별판매전은 오는 28일부터 912일까지 서울 강남역에 위치한 한국 전통식품문화관 이음에서 떡·한과, 전통주, 장류 등 전통식품 선물세트에 대한 판촉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.

구매자가 전통식품을 직접 체험을 통해 구매할 수 있도록 시음 및 시식 행사도 하며, 3만 원 이상 구매 시에는 10% 할인행사도 한다.

특히, 한국 전통식품문화관 1층에 마련된 전통주 갤러리에서는 9월의 시음용 술로 추석 차례용 술에 어울리는 전통주를 선정하여 시음 및 시식과 함께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.

시음용 술은 주원료인 쌀을 100% 국내산으로 제조한 산정호수(술빚는 전가네)’, ‘(대농 바이오 우리 산삼)’, ‘감사(술샘)’ 3종을 선정했다.

2층 식품명인 체험홍보관에서는 대한민국 식품명인이 만든 명인 주, ·한과, 전통장류, 식초, 부각 등 추석 선물세트를 선보일 계획이다.

농식품부는 국산 농산물의 소비 확대와 우리 전통식품의 활성화를 위해 식품명인 및 전통주 등 전통식품에 대한 홍보와 판촉 활동을 꾸준히 실시할 계획이라며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.


관련기사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